[나고야먹방] 미소카츠 야바톤, 안먹었음 후회할 뻔

아침을 먹은 후 쇼핑 등 이것저것 볼일을 마친 후
캐리어를 끌고 호텔을 체크아웃해 공항으로 향합니다.







야바톤


그 동안 몇 번이나 지나쳤지만, 다른 일정 상 차마 가지 못했던 미소카츠 야바톤.
결국 공항에 도착해서 마지막 식사로 맛보게 됐습니다.

사실 야바톤을 몇 번 지나칠때까지만 해도
'다른데도 미소카츠 비슷한거 많이 파는데 굳이 갈 필요가 있나' 라는 생각을 한 것도 사실.
워낙 유명한지라 관광객용 입맛에 맞춰져 있을 것 같은 느낌도 들었구요.

만약 그 생각대로 끝까지 안갔다면 정말 후회할 뻔 했습니다








메뉴판


철판에 올려진 미소카츠, 그리고 오른쪽의 일반 접시에 올려진 미소카츠가 주인공.
얼핏 봐선 비슷한 가격에 철판에 올려진건 한 덩이, 일반 그릇에 올려진건 두 덩이라서
철판돈가스가 이상하게 비싼게 아니냐고 생각할 수 있지만
실제로 먹어보면 고기 부위가 다릅니다.
그 부분에 대해서는 아래쪽에서.









야바톤~


젓가락과 물수건에 야바톤 로고가 떡하니 박혀 있습니다.
참 일본사람들은 이런 캐릭터 잘 써먹는 것 같아요.
닭날개집 세계의 야마짱도 그렇고......









나왔다


제가 시킨 철판돈까스와 여친님이 시킨 일반돈까스(미소 반, 일반소스 반)가 나왔습니다.
근데 소스가 없어?








치이익


조금 기다리니 주방장 아저씨가 와서 소스를 직접 부어 줍니다.
뜨겁게 달궈진 철판이라 치이익 거리면서 소스가 졸아붙는데
그 냄새가 또 굉장히 좋네요









철판 미소돈까스


드디어 맛보는 야바톤의 미소돈까스.
미소소스 냄새도 어제 먹었던 오야코동 집의 미소쿠시카츠처럼 진하지 않고
오히려 살짝 달달한 냄새도 풍기는 것이 덜 부담스러운 느낌입니다.









고기 단면샷


일반 등심이나 안심돈까스일줄 알았는데 거의 삼겹살에 가까운 부위입니다.
지방이 적절히 섞여 있어 씹다 보면 엄청나게 부드러워요.

미소소스 맛은 나고야에서 먹은 미소소스 중 두 손가락 안에 드는 수준
(나머지 하나는 http://jong31.egloos.com/3192043 여기)
적당히 달달하면서 부드러운 맛이 괜히 유명해진 집이 아니구나 라는 느낌입니다








일반돈카츠(반반)


여친님이 시키신 일반돈카츠.
가격대는 거의 비슷한데(오히려 철판보다 100엔 싸던가?)
고기가 한 덩어리가 아닌 두 덩어리가 나온다는 점이 특징입니다.

전체적인 양을 따지면 철판돈까스의 1.6~7배 정도 될 것 같아요.








단면샷


일반돈까스는 철판돈까스보다 지방기가 약~간 적습니다.
아마도 고기 부위가 다른 듯....??

그렇다고는 해도 지방기가 거의 없는 등/안심으로 튀기는 한국 돈까스보다는
확실히 고기 자체의 지방 함량이 높아 색다른 느낌으로 먹었습니다.
전 이런 고기 극호








소스 돈까스


겨자를 살짝 묻혀 먹는 소스 돈까스.
이것도 맛있었지만, 아무래도 미소카츠의 임팩트가 너무 강하다 보니......
다음에 오면 올 미소로 시키자는 의견에 동의합니다.









완식


여태껏 나고야에서 뭔가를 먹다 보면 다음 식사를 대비해 밥이나 면을 남긴 경우가 많았는데
이제 마지막 식사이기 때문에 굳이 그럴 필요가 없어서 깨끗하게 완식했습니다.

나고야에서 저와 같이 다니며 미소소스를 많이 먹어서 살짝 질려하던 여친님도
야바톤 미소소스는 뭔가 다르다면서 좋아하시더군요.





자아... 이렇게 야바톤 미소카츠를 먹고 비행기를 타고 귀국했습니다만
아직 나고야 먹방은 끝난 게 아닙니다!!!!

by 종화 | 2016/12/25 18:28 | 곤니찌와 일본 먹방 | 트랙백 | 덧글(4)

트랙백 주소 : http://jong31.egloos.com/tb/3192773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Commented by Riarap at 2016/12/25 20:21
저 미소카츠는 볼때마다 무슨맛인가 궁금해 죽겠어요ㅠㅠ
한국에선 파는 데가 없는 걸까요?
Commented by 종화 at 2016/12/26 11:32
한국에서도 시판 소스이긴 하지만 미소카츠 파는 곳이 조금은 있는 걸로 압니다.
2호선 신촌역 근처 이자카야 <사카에>에서 판다고 하더군요. 대신 소스맛은 좀 묽다고......
Commented by 스카라드 at 2019/06/26 10:14
야바톤은 일본 돼지고기 요리의 신성불가침,신성 돼지 황국이네요.
Commented by 종화 at 2019/06/29 18:12
얼마전 판교에도 지점이 생겼던데 한번 가 보고 싶습니다ㅋ

:         :

:

비공개 덧글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