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도 가격도 90년대, 추억의 남양주 <빙그레분식>

얼마 전, 간만에 차를 끌고 서울 동북쪽을 드라이브 했습니다.
떡볶이를 좋아하는 여친님을 위해 드라이브 코스 근처 분식집을 찾아보니, 꽤나 흥미로워 보이는 곳이 레이더망에 포착!!!
맛도 가격도 분위기도 전부 1990년대 추억을 간직하고 있다는, 남양주 덕소 빙그레분식입니다.






곱창?

분식임


곱창집 간판을 달고 있는 이 곳이 오늘의 목적지, 빙그레분식입니다.
듣자 하니 옛날엔 시장 안에 있었는데, 어떤 사정으로 인해 이 곳으로 옮겨오는 과정에서 간판을 바꿔달지 않으셨다고 하네요.
대신 가게 한편에 세워진(?) 분식집 간판이 이 곳의 아이덴티티를 말해줍니다.
아마 모르는 사람은 저 간판 보고 찾아오지는 않을 것 같아요ㅋㅋㅋ

참고로 간판 구석엔 닭집이라는 표시도 있는데, 지금은 닭은 안 팝니다








가게 내부

튀김들


가게 안으로 들어가면 넓찍한 주방과 각종 튀김들이 손님들을 맞이합니다
근처에 초등학교가 있어서인지, 피카츄 튀김도 있군요







메뉴판

진짜 메뉴판


벽에 걸려 있는 메뉴판은 가격은 없는 가짜(?) 메뉴판입니다.
냉면 쫄면 칼국수 돈까스 같은 메뉴는 지금 없어요.
아주 옛날에 단골손님이 만들어준 메뉴판이라는 얘길 들으니, 옛날 가게 규모는 지금보다 훨씬 컸나 봅니다.

진짜 메뉴판은 아래에 있는 주문지(?)인데, 따로 주문 갯수를 표기하는 용도는 아니고 말 그대로 메뉴판입니다.
별표가 붙어있는 라튀김은 라면사리+떡볶이+튀김을 한 접시에 주는 세트메뉴인데 가격이 아주 착하죠?
요즘 세상에 떡볶이가 1000원, 튀김이 4개 1000원이라니......
10년 전에도 이런 집은 흔치 않았는데;;

저희는 라튀김+떡볶이 하나, 치즈김말이 하나에 튀김 4개, 그리고 오징어튀김 1000원어치를 시켰습니다.








가게 분위기


가게 분위기는 그야말로 90년대 학교 앞 분식집 풍경 그대로.
호불호가 갈릴 만한 분위기입니다만, 저는 이런 분위기 너무 좋아해요ㅠ








직접 만드는 김말이


김말이류는 다 직접 만드시는 것 같습니다.
그 외에도 고구마, 오징어 등 대부분의 튀김을 손수 만드시던...
아마 떼오는 제품은 피카츄와 만두 정도?








튀김


조금 기다리자 튀김 1인분(4개 1,000원)과 왕치즈김말이(1,000원)가 하나 나왔습니다.
치즈 김말이 크기가 거의 김밥 수준이더군요







치즈 김말이


직접 만든 고소한 김말이 안에 모짜렐라 치즈가 가득 들었습니다.
그냥 먹어도 맛있지만 떡볶이와 함께 먹으면 더욱 맛있더군요.
이렇게 해서 1000원이라니...... 남는 게 있을 지 의문입니다








라튀김


조금 기다리니 나온 라튀김+떡볶이
솔직히 처음 나오는 것 보고 잘못 나온 줄 알았습니다.
2500원짜리 메뉴인데 무슨 5000원어치는 나와요.....ㄷㄷㄷ







달달해


옛날 90년대 초등학교 떡볶이처럼 달달한 양념의 밀떡이 특징인 떡볶이.
어묵 인심도 대단해서 거의 어묵 한 장 이상은 들어가 있는 듯 합니다








오징어 추가


마침 할머니가 오징어 튀김을 튀기고 있으시길래 추가한 오징어튀김.
4개 1,000원이라는 엄청나게 착한 가격을 자랑합니다.
튀김옷은 바삭보다는 폭신한 느낌인데요, 그래서 떡볶이와 더 잘 어울리는듯








이렇게 먹고 5500원


이렇게 먹고 5500원(라튀김 1500원+떡볶이 1000원+김말이 1000원+튀김 2000원) 내고 나오려니 뭔가 죄책감까지 느껴집니다;;
물가 싼 시대로 타임머신 여행이라도 갔다 온 기분이네요.

맛도, 가격도, 분위기도 90년대 그대로였던 빙그레분식.
집 근처였다면 1주일에 4~5번씩은 출근도장 찍을 자신 있지만, 집에서 너무 먼 남양주라는게 슬프네요.
근처 사는 분들이라면 꼭 한번쯤 들러 보시길....

위치정보는 네이버 지도 참고

by 종화 | 2018/03/10 17:14 | 맛집을 찾아서 | 트랙백 | 덧글(6)

트랙백 주소 : http://jong31.egloos.com/tb/3216943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Commented by 김안전 at 2018/03/10 19:23
큰거 말고 노멀 사이즈는 떼오거나, 떡꼬치도 꽂아서 나오는게 있더군요. 오징어가 요즘 정말 정말 비싼데, 심지어 원산지라는 동해에서도 말린게 만원하는데, 저렴하군요.
Commented by 종화 at 2018/03/12 22:17
요즘세상에 오징어튀김 4개에 1000원이면 그냥 거저 주시는게 아닌가 싶기도 해요
Commented by Julse줄스 at 2018/03/10 21:19
우와...
맙소사... 현재 가격이 맞나요!???? 진짜 저렴하네요 그런데도 양도 많구. 아 너무 배고파융...ㅠㅠ
김말이 안좋아하는데 저 치즈김말이는 넘 먹구싶어용
Commented by 종화 at 2018/03/12 22:17
놀랍게도 올해 초 가격이 맞습니다ㅋㅋㅋ
Commented by at 2018/03/12 22:52
오징어는 안팔거나 올랐을 수도 있어요 요즘 오징어 가격 장난아님 ㅠㅠ
Commented by 종화 at 2018/03/13 21:34
하긴 벌써 한달도 더 전이니....

:         :

:

비공개 덧글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