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인천엔 타임머신이 있다(1) 80년대 맛 잉글랜드 경양식 돈까스


얼마 전 이웃 블로거 류난님과 함께 동인천 탐방을 다녀왔습니다.
이 날의 목표 중 하나는 동인천역에 위치한 <잉글랜드 왕돈까스>라는 가게였는데요,
80~90년대 초까지 특별한 날 외식이었던 경양식 돈까스를 원형 거의 그대로 간직하고 있다고 해서 찾아갔습니다.

위치는... 네이버 지도를 참고하시면 될 듯 하고
동인천역에서 걸어서 3~4분 밖에 떨어지지 않은 곳입니다.
다만, 골목 사이에 있어서 잘 눈에 띄지 않는 편이네요

참고로 이 골목... 90년대 중반에서 시간이 멈춘 듯한 느낌을 줍니다.
좋게 말하면 추억이 서린, 나쁘게 말하면 상당히 낙후된 골목이에요
실제로 많은 가게들이 폐업하고, 건물들도 공실로 남아 있는 경우가 많았습니다



대체 이 간판들은 몇 년이나 된 걸까요?
이런 간판을 보면 가게에 대한 신뢰도가 팍팍 올라가는 듯한 기분이 드는데, 저만 그런가요 ㅋㅋ\



가게 입구입니다.
경양식집이면 이 정도 오오라는 풍겨 줘야죠.
90년대 중후반 들어 생긴 왕돈까스 집들은 이런 위엄이 없어요



참고로 이 곳은 '응팔' 촬영지이기도 합니다.
드라마를 안 봐서 잘은 모르는데, 이 곳에서 식사하는 장면이 방송됐다고 하더군요
말인즉슨, 이 안쪽은 80년대 분위기를 그대로 간직하고 있다는 것!!!



11시 15분쯤 도착해, 약간 기다리니 30분부터 입장이 시작됐습니다.
원하는 곳에 앉아도 된다길래, 가장 좋은 좌석을 찾아 살짝 홀을 살펴보는데......



아니 이것은!!!
한쪽엔 낮은 벽, 양쪽에는 푹신푹신한 소파형 의자!
이런 좌석이야말로 경양식의 진리지!!!

그야말로 아무 망설임 없이 이 자리에 앉았습니다.
나중에서야 응답하라 1988이 촬영된 장소를 발견했지만, 이미 식사를 마친 후라 착석은 실패;;;



가게 내부 인테리어는 그야말로 경양식 식당 그 자체입니다.
낮이라 그런건지 전등을 좋은 걸 써서 그런지 조명이 살짝 밝은게 옥의 티.
경양식집 조명은 살짝 어두워야 제맛 아닌가요!?



앉아 있으니 메뉴판이 나왔습니다
왠지 호프집 메뉴판 같은 느낌적인 느낌



메뉴입니다
아쉽게도 메뉴판은 만든지 얼마 안 되는 느낌이군요
하긴, 가격 변동될 때마다 새로 만들어야 하니......

메뉴는 크게 다섯 가지. 돈까스와 생선까스가 양과 구성에 따라 달라지고, 치즈 돈까스가 하나 있네요.
일단 첫 방문이니 기본 메뉴인 잉글랜드 돈까스를 시켜 보겠습니다. 가격은 9500원.
참고로 샐러드와 스프, 밑반찬과 음료 등은 셀프로 이용 가능하다고 합니다.
이 부분은 과거 경양식 스타일은 아니네요.
아마도 세월이 흐르며 조금씩 스타일을 바꾼 거겠죠?



셀프 코너에서 이것저것 떠 왔습니다.
케요네즈 드레싱을 뿌린 샐러드
단무지와 김치
그리고 완두콩이 들어간 스-프에 후추 팍!!!

일단 개인적으론 스프나 샐러드 맘껏 먹을 수 있어 좋긴 하네요



그리고 조금 기다리자 돈까스가 나왔습니다!!!
밥과 빵을 고를 수 있는데, 일단 두 명이서 밥과 빵을 하나씩 시켰네요



돈까스 구성입니다.
역시 경양식 돈까스 하면 가니쉬가 두세 개는 있어야죠.
삶은 당근과 오이 슬라이스 절임, 마카로니 샐러드가 가지런히 놓여 있습니다.

사실 제 기준에서의 경양식 플레이팅 기준 점수를 매기자면 70점.
돈까스 크기가 90년대 중반 이후 유행한 왕돈까스 스타일이고, 가니쉬에 들인 정성이 조금 부족하네요.
다만, 접시 위에 샐러드나 밥을 올리지 않았다는 점에서 아슬아슬 경양식 스타일은 지키고 있다고 봅니다.



경양식집 밥은 역시 접시에 넓게 펴서 줘야죠!!!
맛은 그냥 뭐 밥 맛입니다



빵은 시판 모닝롤이긴 하지만, 기름(버터? 마가린?)을 살짝 발라 오븐에 데워 냈네요.
옆에는 시럽형 딸기잼이 세트로 나옵니다.
최근에는 이런 빵을 이용해 돈까스 버거를 해 먹는 것 같던데,
아무래도 옛날식으로 하자면 빵은 잼에 찍어 먹어야;;;;



대망의 돈까스 시식!!!
사실 플레이팅이나 샐러드바 같은 부분에서는 살짝 현대화된 느낌을 받았습니다만,
이 소스만큼은 정말로 80년대 후반의 그 맛을 그대로 지키고 있다는 점이 바로 느껴졌습니다.

90년대 들어 대세가 된 새콤한 맛이 전혀 없고,
농후하면서도 진한 맛의 소스가 돈까스를 감싸며 입안으로 흐르는 느낌.
분식이나 간식으로서의 돈까스가 아니고, 그야말로 양식료-리를 먹는 듯한 묵직함.
그야말로 옛날 경양식의 맛 그대로입니다!!

돈까스를 맛 본 순간 이 집의 경양식 점수는 70점에서 95점으로 급상승!!!
역시 식당은 맛으로 승부해야죠!?



그렇게 식탁 위 그 무엇도 남기지 않고 완식했습니다.
나중에야 알았지만, 후식으로 아이스크림이 완비돼 있더군요;;;
아이스크림을 못 먹은 것이 한이 되므로, 조만간 한 번 더 가야겠습니다.

80년대에서 90년대 초중반을 지내며 경양식 돈까스에 대한 추억이 있으신 분에게는 강력 추천하는 곳.
90년대 말부터 불어닥친 현대식 왕돈까스와 새콤 소스 열풍으로 흐려진 옛날 맛을 그대로 보존하고 있습니다.
아아... 또 가고 싶다!

by 종화 | 2019/05/17 23:43 | 맛집을 찾아서 | 트랙백 | 핑백(1) | 덧글(3)

트랙백 주소 : http://jong31.egloos.com/tb/3235975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Linked at 류토피아 (RYUTOPIA) .. at 2019/05/21 11:30

... 누굴 데려갈지 기대되는군요. 그리고 어떤 반응이 나올지도 기대 중 ㅋㅋ 잉글랜드 왕돈까스의 동일한 후기는 이 곳에서도 만나볼 수 있습니다.http://jong31.egloos.com/3235975 . . . . . . 비단 잉글랜드 왕돈까스가 있는 건물 뿐 아니라동인천역 일대의 상가 건물들 중엔 꽤 오래 된 낡은 건물들이 많습니다.거리 분위기라 ... more

Commented by 경양식이라면 at 2019/05/18 00:36
포크로 밥을 얇게 펴서 뜬 사진이 있어야죠!

예술점수 -10점 드립니다
Commented by 종화 at 2019/05/21 22:36
밥을 뜨면 먹기 바빠서 ㅋㅋㅋ
Commented by 시바시키 at 2019/06/01 08:28
시바시키

:         :

:

비공개 덧글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