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본토 셰이크셱 버거는 정말정말 맛있구나!

지난 6월, 미쿡 LA에 출장 갔다 왔습니다.
작년 미쿡 출장 때도 은혜로운 처형님의 안내로 다양한 곳을 다녔습니다만,
이번에도 처형님과 함께 저녁을 먹으러 갔습니다.
그리하여 첫 날 저녁에 간 곳이 바로 이 셰이크셱 버거!!!
쉑쉑버거인지, 쉐이크쉑 버거인지... 어쨌든 여기입니다

참고로 한국에선 한 번도 가본 적 없음



일단 셰이크셱 버거는 미국 동부 전문점이라고는 하지만
미 서부인 LA에도 지점이 꽤 있더군요.
내부는 꽤나 모던하게 생겼습니다



메뉴판이 보이네요
주문은 제가 안 할테지만, 고르긴 해야 할테니 일단 메뉴판을 봅니다



버거 메뉴가 왼쪽에 쭉 있는데, 저 중에서 셱 스트랙 이라는 비싼 메뉴가 맛있다는 얘길 들었습니다.
일반 셰이크셱 버거 사이에 버섯 튀김이 끼어 있대요.
저것 하나하고, 기본이 되는 바닐라 셰이크를 한 잔 시키기로 합니다.



이건 치킨 같은데, 굳이 닭가슴살 너겟을 먹을 필요는 없겠죠



제가 참 좋아라 하는 셀프 바.
각종 소스는 여기서 마음대로 가져갈 수 있습니다



드디어 나온 버거!!!
아아.. 영롱하네요
이것이... 대략 20달러 좀 안 되니 버거 치고 굉장히 비쌉니다
하긴 한국에서도 비싸죠



이것이 버섯튀김과 고기가 함께 있는 셰이크셱 버거 최고가 버거입니다.
단품으로 10달러가 넘는 고오-급 버거!!!



버거 사이드로는 크링클컷 감자튀김과 바닐라 셰이크가!!!



감자튀김을 도와줄 친구로는 케찹과 머스터드, 그리고 마요네즈가 함께 해 줍니다.
이건 전부 셀프바에서 가져온 것들이에요
배운 사람들은 감자튀김에 마요네즈 찍어먹는다고 들었습니다



버거 단면샷
굉장히 치즈치즈하고 고기고기 육즙육즙한데다 버섯튀김의 독특한 향과 식감이 잘 어우러집니다
정신 안 차렸으면 사진도 못 찍을 뻔 했어요
왜 여기가 유명한 지 한 입만에 알 것 같은 느낌



쉐이크는 도저히 빨대로 빨아먹을 점도가 아니라 애초에 퍼먹으라고 숟가락을 주네요
굉장히 진한, 아이스크림에 가까운 쉐이크입니다



미국인들은 이렇게도 즐겨 먹는다고는 하지만, 제 입맛엔 영 아니네요
그냥 케찹과 마요네즈에 찍어 먹었습니다



한국에선 못 가본 셰이크셱 버거를 미국에서 가보다니 이런 호사가!!!
미국에 오면 햄버거를 한 번은 먹어줘야 한다는 제 신념(?)을 정면으로 받아준 고마운 버거였습니다.
내년에 또 오게 된다면 반드시 여길 또 와야겠네요
버거 최고~

by 종화 | 2019/09/16 23:33 | 아임파인땡큐 미쿡먹방 | 트랙백 | 덧글(3)

트랙백 주소 : http://jong31.egloos.com/tb/3240778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Commented at 2019/09/17 07:27
비공개 덧글입니다.
Commented at 2019/09/17 10:38
비공개 답글입니다.
Commented at 2019/09/17 14:49
비공개 답글입니다.

:         :

:

비공개 덧글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